패스트캠퍼스, 배우 남궁민씨와 함께 ‘배우면 바뀐다’ 캠페인 진행

2020.12. 07 — 국내 대표 성인 교육 스타트업 패스트캠퍼스(대표 이강민)가 배우 남궁민 씨를 모델로 선정하고 브랜드 캠페인 ‘배우면 바뀐다’를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 슬로건 ‘배우면 바뀐다! 일하는 사람들의 캠퍼스, 패스트캠퍼스’는 변화와 성장을 바라는 대학생과 직장인들에게 유능한 현업 선배들의 실무 강의를 제공해 인생을 바꿀 수 있는 교육을 만들겠다는 브랜드 철학을 담는 데 초점을 맞췄다.

모델로 선정된 남궁민씨는 종영한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냉철한 판단력과 현명한 전략가 이미지를 보여준 바 있어 사람들을 성장시키며 사람들을 통해 성장하겠다는 패스트캠퍼스의 모델로서 효과적인 브랜드 캠페인을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배우 남궁민씨는 “일을 더 잘하고 싶은 직장인들, 투잡의 꿈을 갖고 계신 분들, 연봉 앞자리를 바꾸고 싶으신 분들에게 꿈을 실현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하며 패스트캠퍼스와 함께하게 됐다”라며 “패스트캠퍼스에 있는 유능한 현업 선배들과 함께 2021년 새해에는 빠른 변화를 경험하기를 기대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패스트캠퍼스는 영상 디자인부터 마케팅, 프로그래밍, 데이터사이언스, 금융 등 디지털 스킬을 중심으로 한 실무 영역 외에도 콜로소 브랜드를 통한 헤어, 요리, 제과/제빵, 사진 등과 같은 직업 스킬, 그리고 가벼운 학습지와 패스트원을 통한 외국어 교육까지 사실상 대학 졸업 이후 성인들을 대상으로 한 모든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는 성인 교육 시장의 리더다. 이에 그동안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돌려주기 위해 ‘배우면 바뀐다’ 캠페인을 기획하고, 기존 가입자들을 위한 혜택뿐 아니라 신규 가입자들에게 총 50만 원의 강의 쿠폰을 지급하고 있다.

패스트캠퍼스 이강민 대표는 “패스트캠퍼스는 오프라인에서 시작해 온라인으로 확장하면서 고객들의 인생을 바꿀 수 있는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라며 “배우 남궁민씨와 함께 취업, 이직 등 변화와 성장을 바라는 이들에게 ‘배우면 바뀌는’ 최고의 고객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패스트캠퍼스는 2020년 4월 미래에셋대우와 삼성증권을 각각 기업공개를 위한 대표주관사 및 공동주관사로 선정하였으며, 상장 준비를 시작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